• 흐림동두천 9.6℃
  • 구름많음강릉 13.9℃
  • 연무서울 9.8℃
  • 연무대전 11.3℃
  • 구름조금대구 5.1℃
  • 맑음울산 10.7℃
  • 박무광주 10.2℃
  • 구름조금부산 12.9℃
  • 구름많음고창 10.2℃
  • 맑음제주 11.5℃
  • 흐림강화 9.7℃
  • 구름조금보은 0.8℃
  • 구름많음금산 9.1℃
  • 구름조금강진군 4.2℃
  • 맑음경주시 7.1℃
  • 맑음거제 13.0℃
기상청 제공

사회문화

전체기사 보기

[이슈점검] 국내 첫 오너리스크 소송 패소...'승리라면집' 아오리라멘은 가능할까?

버닝썬 승리 사건 이후 가맹점 매출 3분의 1급감..."승리랑 관련 없다" 호소 지난해 봉구스 밥버거 오세린 대표 마약 혐의 오너리스크 집단 소송 패소

[문화투데이 = 황인선기자] 이른바 '승리 라멘집'으로 유명세를 탄 프랜차이즈 외식업체 아오리라멘 가맹점주들이 '버닝썬' 사태 이후 매출 하락 등 피해를 호소하고 있다. 현재 가맹점주들은 본사로부터 이렇다 할 배상을 받지 못하고 있어 오너리스크에 따른 피해 배상 소송 이야기도 흘러나오고 있는 상황이다. 하지만 지난해 오너리스크 손해 배상 첫 소송 사례였던 봉구스 밥버거 가맹점주들이 소송에서 폐소한 만큼 이번에도 쉽지 않을 것이라는 전망이다. 26일 일부 가맹점주들에 따르면 버닝썬 승리 사건 이후 가맹점 매출은 약 3분의 1로 급감한 상태다. 실제로 승리 라멘집의 매출은 23%, 47%씩 하락선을 그렸고 정준영 몰카 혐의까지 추가된 이후에는 74%나 떨어졌다. 승리 사건 이전 연 매출은 약 80억원에 달하는 것으로 추정됐다. 아오리라멘은 가수 승리 라멘집으로 유명세를 치르면서 국내 44곳, 해외 7곳의 가맹점을 두고 있다. 현재 아오리멘은 유리홀딩스와 승리 지분 43%, 이외 외국인 주주 등이 지분을 가지고 있다. 가수 승리는 지난 1월 말까지 아오리라멘의 대표이사직을 맡았다. 현재는 승리를 포함한 모든 대표이사와 사내 이사직이 사임한 상태다. 서울에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