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구름조금동두천 7.6℃
  • 구름조금강릉 11.5℃
  • 구름많음서울 9.6℃
  • 맑음대전 11.8℃
  • 맑음대구 11.2℃
  • 맑음울산 11.9℃
  • 맑음광주 11.9℃
  • 맑음부산 11.5℃
  • 맑음고창 12.3℃
  • 구름조금제주 12.9℃
  • 구름많음강화 7.7℃
  • 맑음보은 10.3℃
  • 맑음금산 10.5℃
  • 맑음강진군 12.0℃
  • 맑음경주시 12.6℃
  • 구름조금거제 11.4℃
기상청 제공

사회문화

'불법 몰카'로 경찰 출석한 정준영..."조사 성실히 받겠다"

서울지방경찰청 광역수사대에 도착해 취재진 질문에 묵묵부답

[문화투데이 = 조성윤 기자]성관계 동영상 불법 촬영·유포 혐의를 받는 가수 정준영(30)이 14일 경찰에 출석했다.

 

 

정준영은 차에서 내려 포토라인에 선 뒤 가장 먼저 "죄송합니다"라는 말로 입을 열었다. 이어 그는 "국민 여러분께 심려 끼쳐드려 너무 죄송하다. 조사 성실히 임하도록 하겠다. 죄송하다"고 말했다. 이어진 취재진의 질문에는 대답 대신 "죄송하다"라고만 했다. 그는 ‘죄송하다’는 말만 모두 5번 반복했다. 

 

이어 취재진이 경찰에 휴대폰 원본을 제출할 것인지 묻자 "오늘 경찰 조사에 성실히 임하겠다"며 즉답을 피했다. "범행 당시 약물 사용한 것 맞나" "(범행이)걸릴 줄 몰랐나" "(모든 죄를) 인정한다고 했는데, 어디까지 인정하는 것이냐" 등 질문에도 답변을 하지 않고 청사로 들어갔다.

 

정준영은 성폭력범죄의 처벌 등에 관한 특례법 위반(카메라 등 이용 촬영) 혐의의 피의자 신분으로 이날 경찰 조사를 받는다. 

 

 

정준영은 2015년부터 약 10개월 동안 빅뱅의 승리(29·본명 이승현) 등 동료연예인과 지인 8명이 참여한 카카오톡 단체 대화방에 몰래 촬영한 성관계 영상을 올린 혐의를 받고 있다. 피해자는 10명이 넘는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은 이날 정준영의 불법 촬영물 혐의와 관련해 정확한 경위 등을 조사하면서 마약 투약 여부도 검사할 방침이다. 마약 간이검사 결과는 통상 하루면 밝혀지고, 정밀검사 결과도 2주 내로 나온다. 

 

정준영은 해외 촬영 중이던 지난 11일 성관계 영상 유포 의혹이 보도되자 다음 날인 12일 전격 귀국했다. 정준영은 지난 13일 새벽 입장문을 내고 "모든 죄를 인정한다"며 연예 활동을 중단하겠다고 했다. 정준영은 "동의를 받지 않은 채 여성을 촬영하고, 이를 소셜미디어 대화방에 유포했고, 그런 행위를 하면서도 큰 죄책감 없이 행동했다"고 했다. 
 



CJ제일제당VS매일유업, 420억 버터시장 시장 공략 격돌
[문화투데이 = 조성윤기자] CJ제일제당과 매일유업이 새로운 형태의 버터를 선보이며 가정용 버터시장을 공략하고 있다. 11일 업계에 따르면 CJ제일제당은 요리에 사용할 수 있는 액상형 버터 제품인 ‘백설 버터오일’을 출시했다. 백설 버터오일은 벨기에산 농축버터오일로 만들어 고체 버터 고유의 맛과 향을 그대로 느낄 수 있는 제품이다. 버터를 식용유 대신 볶음밥이나 각종 구이 등 요리에 다양하게 이용하는 소비자가 주 타깃으로 버터 구입 소비자의 상당수가 가정 내에서 일상적인 요리에 식용유처럼 사용하는 비중이 훨씬 높다는 점에 착안해 출시됐다. 고체 버터와 달리 잘 타지 않아 토스트, 볶음, 구이 등 요리에 손쉽게 이용 가능하며 시장에 나와 있는 일반 고체 버터 제품 대비 가격이 20%가량 낮아 가성비도 높다는 것이 사측의 설명이다. CJ제일제당은 이 제품이 액상 형태라 편리하게 고체 버터의 용도를 대신할 수 있다는 점을 장점으로 꼽았다. 고체 버터 유통기한은 냉장에서 6개월가량인 반면 액상형 백설 버터오일은 18개월 상온보관이 가능하다. 또, 칼로 자르거나 스푼으로 떠낼 필요 없이 원하는 양만큼 나눠서 편리하게 사용할 수 있는 점도 장점이다. 신수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