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맑음동두천 3.7℃
  • 맑음강릉 9.7℃
  • 연무서울 6.2℃
  • 구름조금대전 3.9℃
  • 연무대구 8.9℃
  • 연무울산 9.1℃
  • 구름조금광주 8.5℃
  • 연무부산 10.9℃
  • 구름조금고창 6.2℃
  • 박무제주 10.5℃
  • 맑음강화 5.7℃
  • 구름많음보은 0.8℃
  • 구름많음금산 1.9℃
  • 구름조금강진군 9.0℃
  • 구름많음경주시 8.6℃
  • 구름조금거제 9.5℃
기상청 제공

포토

농협, 정부세종청사에서 계란 소비촉진을 위한 할인판매 행사 가져

[문화투데이 = 김성옥기자]농협경제지주(축산경제 대표이사 김태환)와 대전충남양계농협(조합장 임상덕)은 지난 26일 정부세종청사에서 농림축산식품부의 도움으로 계란 소비촉진을 위한 할인판매 및 구운란시식 행사를 했다.

 

정부세종청사에 지난 26일 농협이 진행한 계란소비 촉진행사를 했다

▲ 정부세종청사에 지난 26일 농협이 진행한 계란소비 촉진행사를 했다

 

 

농협 관계자는“계란은 꼭 먹어야 하는 안전하고 영양가가 풍부한 완전식품이라고 강조하고 계란을 하나 더 먹고 양계농가에게 희망을 주었으며 좋겠다”고 말했다. 

관련태그

농협  계란소비촉진행사



CJ제일제당VS매일유업, 420억 버터시장 시장 공략 격돌
[문화투데이 = 조성윤기자] CJ제일제당과 매일유업이 새로운 형태의 버터를 선보이며 가정용 버터시장을 공략하고 있다. 11일 업계에 따르면 CJ제일제당은 요리에 사용할 수 있는 액상형 버터 제품인 ‘백설 버터오일’을 출시했다. 백설 버터오일은 벨기에산 농축버터오일로 만들어 고체 버터 고유의 맛과 향을 그대로 느낄 수 있는 제품이다. 버터를 식용유 대신 볶음밥이나 각종 구이 등 요리에 다양하게 이용하는 소비자가 주 타깃으로 버터 구입 소비자의 상당수가 가정 내에서 일상적인 요리에 식용유처럼 사용하는 비중이 훨씬 높다는 점에 착안해 출시됐다. 고체 버터와 달리 잘 타지 않아 토스트, 볶음, 구이 등 요리에 손쉽게 이용 가능하며 시장에 나와 있는 일반 고체 버터 제품 대비 가격이 20%가량 낮아 가성비도 높다는 것이 사측의 설명이다. CJ제일제당은 이 제품이 액상 형태라 편리하게 고체 버터의 용도를 대신할 수 있다는 점을 장점으로 꼽았다. 고체 버터 유통기한은 냉장에서 6개월가량인 반면 액상형 백설 버터오일은 18개월 상온보관이 가능하다. 또, 칼로 자르거나 스푼으로 떠낼 필요 없이 원하는 양만큼 나눠서 편리하게 사용할 수 있는 점도 장점이다. 신수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