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구름많음동두천 -0.3℃
  • 구름조금강릉 4.9℃
  • 구름많음서울 0.6℃
  • 구름조금대전 2.7℃
  • 구름많음대구 5.9℃
  • 구름많음울산 6.2℃
  • 구름많음광주 5.1℃
  • 구름많음부산 7.5℃
  • 구름많음고창 2.7℃
  • 맑음제주 7.1℃
  • 구름많음강화 -1.2℃
  • 맑음보은 1.9℃
  • 구름조금금산 2.4℃
  • 구름조금강진군 5.6℃
  • 구름조금경주시 5.8℃
  • 구름많음거제 5.8℃
기상청 제공

경제

삼성전자, 미국 네티즌이 꼽은 '호감 브랜드' 4위

평점 22.3점을 얻어...1위는 '넷플릭스'가 차지해

삼성전자가 지난해 미국 네티즌이 뽑은 '브랜드 호감도' 순위에서 4위에 올랐다.

 

미국의 인터넷 여론조사 업체 '유고브'의 발표를 보면 삼성전자가 지난해 브랜드 호감도 조사에서 평점 22.3점을 얻어 4위를 차지했다.

 

1위는 미국의 온라인 동영상 스트리밍 서비스인 '넷플릭스'(33.0점)였고, 전자상거래 업체인 '아마존'(29.3점)과 아마존의 유료 회원 서비스인 '아마존 프라임'(28.0점)이 뒤를 이었다.

 

유고브의 ’버즈 랭킹‘은 지난 1년간 매일 수천명의 네티즌들을 상대로 "최근 2주간 뉴스나 광고, 입소문을 통해서 특정 브랜드를 들어본 적이 있느냐"고 물어본 뒤 그 내용이 긍정적인지 부정적인지를 평가하게 해 그 결과를 토대로 매긴 점수에 따라 정해진다.

 

삼성전자는 전년보다 선호도 삼성전자는 전년보다 선호도 점수가 5.2점이나 올라 '브랜드 이미지 개선 순위'에서도 3위에 올랐다.

 



CJ제일제당VS매일유업, 420억 버터시장 시장 공략 격돌
[문화투데이 = 조성윤기자] CJ제일제당과 매일유업이 새로운 형태의 버터를 선보이며 가정용 버터시장을 공략하고 있다. 11일 업계에 따르면 CJ제일제당은 요리에 사용할 수 있는 액상형 버터 제품인 ‘백설 버터오일’을 출시했다. 백설 버터오일은 벨기에산 농축버터오일로 만들어 고체 버터 고유의 맛과 향을 그대로 느낄 수 있는 제품이다. 버터를 식용유 대신 볶음밥이나 각종 구이 등 요리에 다양하게 이용하는 소비자가 주 타깃으로 버터 구입 소비자의 상당수가 가정 내에서 일상적인 요리에 식용유처럼 사용하는 비중이 훨씬 높다는 점에 착안해 출시됐다. 고체 버터와 달리 잘 타지 않아 토스트, 볶음, 구이 등 요리에 손쉽게 이용 가능하며 시장에 나와 있는 일반 고체 버터 제품 대비 가격이 20%가량 낮아 가성비도 높다는 것이 사측의 설명이다. CJ제일제당은 이 제품이 액상 형태라 편리하게 고체 버터의 용도를 대신할 수 있다는 점을 장점으로 꼽았다. 고체 버터 유통기한은 냉장에서 6개월가량인 반면 액상형 백설 버터오일은 18개월 상온보관이 가능하다. 또, 칼로 자르거나 스푼으로 떠낼 필요 없이 원하는 양만큼 나눠서 편리하게 사용할 수 있는 점도 장점이다. 신수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