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맑음동두천 15.4℃
  • 맑음강릉 15.2℃
  • 맑음서울 14.9℃
  • 맑음대전 14.9℃
  • 맑음대구 16.0℃
  • 맑음울산 15.5℃
  • 맑음광주 15.7℃
  • 맑음부산 17.2℃
  • 맑음고창 15.2℃
  • 구름조금제주 15.5℃
  • 맑음강화 14.2℃
  • 맑음보은 14.7℃
  • 맑음금산 14.2℃
  • 맑음강진군 16.5℃
  • 맑음경주시 16.7℃
  • 맑음거제 16.2℃
기상청 제공

라이브

[문화TV인터뷰] 고문삼 위원장 "제주국제감귤박람회서 제주의 모든 것을 한번에 느끼세요"

‘세계를 보는 제주, 미래를 여는 감귤’ 7일부터 13일까지 서귀포농업기술센터 일원서 개최

 

[문화투데이 =이윤서,김성옥기자] "자연환경이 아름다운 제주에서 '2018제주국제감귤박람회'가 개최됩니다."

 

박람회 개막을 7일 앞둔 지난 31일 문화투데이와 갖은 인터뷰에서 고문삼 제주국제감귤박람회 집행위원장은 "제주 감귤의 역사, 농업 기술 그리고 우리 산업에 필요한 모든 부분이 전시되며 제주감귤을 맛 볼 수 있는 체험의 장과 직거래 장터가 열려 제주의 모든 것을 한번에 보고 느낄 수 있다"고 말했다.

 

 

제주도가 주최하고 제주국제감귤박람회조직위원회가 주관하는 ‘2018제주국제감귤박람회’는 ‘세계를 보는 제주, 미래를 여는 감귤’이라는 슬로건을 내걸고 오는 7일부터 13일까지 7일간 대한민국 감귤 최고 주산지인 서귀포농업기술센터 일원에서 개최된다. 

 

감귤품종전시관, 농업기술관, 감귤역사관, 감귤산업전시관, 비즈니스 전시관 등 6개의 전시마당을 비롯해 감귤전문가 컨퍼런스, 농업기술 정보 공유, 홍보·판매, 해외 교류 등으로 진행되며 세계 15개국, 200여 개 업체 및 기관·단체의 참여와 20만 명의 관람객을 목표로 하고 있다.   

 

 

고 위원장은 "제주 감귤의 우수성을 알리는 한편 감귤 농업인의 감귤 기술과 수출, 유통에 대한 컨퍼런스와 토론회를 통해서 제주 감귤의 문제점은 무엇이고 수출 확대를 위한 바이어와 소통  등 여러 문제점을 한꺼번에 해결할 수 있는 장도 마련된다"고 전했다.

 

 

특히 "감귤역사관에서는 약 1500년 이상으로 추정되고 있는 제주도 감귤재배가 현재까지 어떻게 이어져 오고 있는지 어려웠던 역사에 대해 알 수 있으며 감귤재배의 현황, 그리고 앞으로 우리가 맞이하게 될 미래의 농업에 대한 예측과 고찰도 확인할 수 있다"고 강조했다.

 

 

아울러 "자라나는 청소년들에게는 제주의 농업, 감귤의 중요성을 인식할 수 있는 체험의 장과 관광객들이 함께 즐기고 토론하면서 제주의 감귤을 맛 볼 수 있는 감귤 무료 시식회, 감귤을 이용한 가공식품 체험 등 다양한 볼거리, 먹을거리와 즐길거리가 있다"고 말했다.

 

고 위원장은 축하공연에 "인기 연예인인 서현이 감귤 홍보대사로 활동하고 있으며 가수 송대관, 조승구, 조항조, 김혜연, 박승희, 조영구, 윙크, 한서경, 박혜신, 리듬파워 등 인기가수 공연이 펼쳐져 관광객과 함께하는 축제의 장을 만들 것"이라고 했다.

 

 

이어 "제주도민은 물론 전국 관광객들이 찾아와 제주 감귤을 맛 볼 수 있는 추억의 장이 됐으면 한다"고 당부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