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흐림동두천 21.4℃
  • 흐림강릉 23.0℃
  • 서울 25.0℃
  • 흐림대전 23.8℃
  • 연무대구 25.4℃
  • 흐림울산 22.9℃
  • 흐림광주 22.9℃
  • 부산 23.9℃
  • 흐림고창 23.4℃
  • 흐림제주 22.5℃
  • 흐림강화 20.7℃
  • 흐림보은 22.4℃
  • 흐림금산 22.7℃
  • 흐림강진군 22.6℃
  • 흐림경주시 23.8℃
  • 흐림거제 24.2℃
기상청 제공

라이브

16년 만에 새앨범 '인생열차'로 돌아온 가수 옥희 인생 인터뷰

-남편인 4전5기 홍수환 권투선수 제2의 인생 준비

 

 

[문화투데이=조성윤기자]'나는몰라요, 두손을 잡아요, 이웃사촌'의 노래를 히트시켰던 원로가수 옥희가 새 앨범으로 팬들의 곁을 다시 찾았다. 

 

16년 만에 내놓은 이번 앨범은 밝고 경쾌한 곡으로 중년들의 마음을 대변해주는 곡이다. 

 

문화투데이는 신곡을 내놓고, 바쁜 활동을 이어가고 있는 옥희를 만나 추석맞이 인터뷰를 했다. 

가수 옥희는 "추석을 맞아 부모님이 생각이 나는데 두분 모두 고향이 북한이시기 때문에 부산에서 피난생활을 하셨었다"면서 "지금은 돌아가셨고 살아 계신 친척분들이 아무도 없고 삼촌 한 분밖에 계시지 않는다"고 가족을 회상했다.

 

이어, "온가족이 모여 서로 맛있는 음식을 나누면서 좋은 덕담을 나누면서, 여러분들의 가정에 행복한 일들과 즐거운일들이 풍성한 일들로 가득하시길 바란다'라고 말했다.

 

그녀는 건강을 유지할 수 있는 취미생활로 수영을 꼽았다. 평소에 요리를 잘하는 옥희는 차돌에 된장찌개를 즐겨먹는 편인데 이제 차돌 된장찌개는 다른 식당에도 있는 흔한 메뉴가 됐다면서 활짝 웃었다. 

 

 

앨범 준비를 하면서 에피소드가 있다면 남편인 '4전5기 홍수환'씨는 베트남에 오가며 복싱의 제2의 인생 준비를 하는데 국내에서 자주 없고 한달에 보름정도 밖에 만나질 못해 음반 준비를 더 열심히 한 것 같다고 했다.

홍수환은 4전5기의 신화를 창조한 WBA 밴텀급 전 챔피언 이었으며, “복서로서 국민의 사랑을 한없이 받았기에 권투인의 자존심을 걸고 권토중래의 각오로 반드시 한국프로복싱 르네상스를 되찾겠다”라고 말했다.
 

관련태그

가수 옥희  4전5기 홍수환  인생열차  가요무대  전국노래자랑